'비밀의 남자' 이채영, 신분상승 위해 이루 본격 유혹! 악녀의 판도라 상자 열었다!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0-09-01 [11:28]

 

'비밀의 남자' 이채영이 재벌가의 자제로 알려진 이루를 유혹하기 위해 '악녀의 판도라  상자’를 열었다. 미모, 실력을 겸비한 그녀의 ‘야망’ 스위치에 불이 켜진 가운데, 신분상승의 꿈을 이룰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7일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극본 이정대 / 연출 신창석 /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1일 '한유라(이채영 분)의 치명적인 유혹' 스틸컷을 공개했다.

 

'비밀의 남자'는 사고로 일곱 살의 지능을 갖게 된 한 남자가 죽음의 문턱에서 기적을 마주하며 복수를 위해 질주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이다. 그를 둘러싼 두 여자의 사랑과 욕망, 인물들의 파란만장한 삶을 통해 색다른 일일극의 지표를 제시할 예정이다.

 

유라는 '흙수저'에서 벗어나기 위해 발버둥 치고 있는 인물이다. 미모와 실력을 겸비한 그녀는 춘천 KBC 방송국 리포터로 활동하던 중 라디오 DJ 자리 오디션 기회를 얻게 된다. 앞만 보고 열심히 달려온 유라는 이 오디션을 통해 결국에는 야망 스위치에 불이 들어오게 된다고.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같은 방송국 라디오 PD인 최준석(이루 분)을 유혹하는 유라의 모습이 담겨 있어 궁금증을 높인다. 준석은 펜트하우스에 사는 재벌가의 자제로 알려진 인물로, 유라와 사내에서 비밀 연애 중이다.

 

준석과 쫄깃한 사내 연애를 해오면서도 실력으로 성공을 노렸던 유라가 왜 마음을 바꿔 그를 본격적으로 유혹하게 됐는지, 그 결과가 어떨지 궁금증을 높인다.

 

'비밀의 남자' 측은 “자신의 실력으로 성공을 향해가던 유라가 어떤 일들을 통해 변화하는지, 악녀의 판도라의 상자를 열게 되는 과정이 흥미진진하게 담길 예정”이라면서 “이채영의 열연으로 완성되는 유라 캐릭터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강은탁, 엄현경, 이채영, 이시강이 함께하는 '비밀의 남자'는 오는 7일 KBS 2TV를 통해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도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