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선미, ‘ 박진영과 연인 콘셉트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20-08-11 [14:30]

 

 

[무도매거진-김정화기자]

가수 선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스승이자 듀엣곡 파트너인 박진영과 호흡을 맞춘 ‘극한 JYP 체험기’를 공개한다. 특히 선미는 뮤직비디오를 위해 박진영과 연인 콘셉트으로 ‘아이 콘택트’ 촬영을 무사히 끝낸 비결(?)을 공개한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12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박진영과 그의 애제자 선미, 그의 스승 김형석이 함께하는 ‘스승님이 누구니’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진영이 신곡 ‘When We Disco(웬 위 디스코)'로 컴백한다. 특히 이번 노래는 박진영이 직접 제작한 그룹 원더걸스의 ‘애제자’ 선미가 함께해 발매 전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탈 JYP’ 후 박진영과 듀엣 호흡을 맞춘 선미는 박진영의 운명론(?)적 물음에 낚여 듀엣 제안을 거절할 수 없었다고 해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PD님을 5분 동안 보는 게 쉽지 않다”고 직구를 날리며 스승인 박진영과 연인 콘셉트 뮤직비디오 촬영 중 ‘아이 콘택트’를 해낸 비결(?)을 공개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선미는 박진영의 변화도 귀띔한다. 히트곡인 ‘24시간이 모자라’ 녹음 당시 “모~” 한 글자를 무려 3일간 녹음했다고 밝힌 선미는 “이번엔 두 시간 만에 녹음이 끝났다”고 고백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의 이야기를 잠잠히 듣던 김형석은 박진영의 변화 이유를 두고 솔로몬 해답(?)을 내놨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꼬꼬마 시절부터 박진영을 보고 자라 모두를 경악케 한 ‘발가락 피아노’마저 놀랍지 않았다고 밝힌 선미가 꼽은 ‘JYP 경악 퍼포먼스’까지 공개된다고 해 기대감을 키운다.

 

그런가 하면 박진영과 김형석은 뜻밖의 공통분모로 이야기 꽃을 피운다. 첫 번째 주제는 딸. 늦깎이 딸바보가 된 두 사람은 아이와의 일화를 공개하며 아빠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고. 두 딸의 아빠인 박진영은 16개월인 첫째가 히트곡 ‘너뿐이야’를 듣고 보인 천재적음악 기질과 남다른 바운스를 뽐낸 일화를 공개, 딸 바보 면모를 과시할 예정이다.

 

박진영과 김형석의 또 다른 관심사는 다름 아닌 ‘라스’ MC 김구라. 두사람은 “김구라가 너무 귀엽다”고 입을 모으며 ‘찐 애청자’만 집어낼 수 있는 김구라의 특징을 공개해 김구라를 부끄하게 만들 예정이다. 특히 김형석은 김구라 덕분에 연예대상에서 신인상을 받은 일화를 공개해 ‘구라둥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선미의 ‘탈 JYP’ 후 ‘극한 JYP 체험기’는 12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김정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도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