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 쏘임 주의보! 야외활동 시 벌 쏘임 조심.

가 -가 +

우용희
기사입력 2020-08-06 [12:45]

▲ 조례동 대주아파트 벌집제거 사진  © 박화일

 

[무도매거진-우용희기자]

최근 장마가 끝난 이후 기온이 올라가면서 벌집제거 신고가, 잦아짐에 따라 벌집 제거 출동에 나선 순천소방서 소방관들이 구슬땀을 쏟아내고 있다.

 

올해는 작년보다 폭염이 예상되어 벌집제거 출동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각 안전 센터에서는 벌집제거에 필요한 장비를 점검·교육을 실시하는 등 벌집제거 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시민들은 벌 쏘임 사고 예방을 위해 제초작업 및 등산 등 야외활동 시 주위에 벌집 유무를 반드시 확인하고, 벌집을 발견하게 되면 최대한 벌들을 자극하지 않고, 현장에서 멀리 떨어져야 한다.

 

또한 왕조 119안전 센터 관계자는 ”벌집은 아파트 베란다, 건물의 높은 외벽 등 대부분 제거하기 쉽지 않은 위치에 있어 안전사고 위험이 있으므로, 벌집 발견 시 신속히 119에 신고하여 안전하게 제거해야 하며, 벌에 쏘였을 경우 냉찜질 등으로 부기를 가라앉히고, 알레르기반응이 있을 시에는 즉시 구급차 등을 이용하여 병원에서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라고 말했다.

 
우용희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도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