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원, 8월 10일~18일 협회장기 전국태권도대회 개최

-대입·고입 등 진학을 앞둔 ‘고3, 중3’ 선수 만 참가-

가 -가 +

우용희
기사입력 2020-08-04 [13:46]

 

 

 

 

 

 


[
무도매거진-우용희기자]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이상욱)대한민국태권도협회(회장최창신)  함께고등학교3학년과중학교3학년재학생만을대상으로810일부터18일까지‘제50협회장기전국단체대항태권도대회17대한태권도협회장배전국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를태권도원T1 경기장에서개최한다.

 

  -겨루기: 50협회장기전국단체대항태권도대회/ 8.10.15.

  -  : 17대한태권도협회장배전국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8.16.18.

 

 학생선수들이체육특기생으로대학이나고등학교에진학하기위해서는  내신성적과함께대회입상실적이필수이다. 하지만올해는코로나19  인해전반기에계획된각종태권도대회와전국체육대회·전국소년체육대회등이취소·연기되어고등학교3학년과중학교3학년태권도선수  가족들이애를태워왔다. 이번대회는진학을앞둔태권도학생선수들의  어려움을해소하고경기력향상등에도움이것으로기대되고있다.

 

 태권도진흥재단은대회기간코로나19 확산방지를위해대한민국태권도협회, 전라북도, 무주군등과함께방역에만전을기할계획이다.

 

 

 당일경기에출전하는선수·지도자·심판관계자T1 경기장출입가능하다. 선수가족과지인등은입장이불가하고특히, 경기를마친선수는자택, 학교등으로당일귀가토록했다. 또한, 경기장출입시에는개인발열확인소독, 경기진행중에도2시간마다T1 경기장내부방역, 대회1전부터의체온측정기록등도확인할예정이다. 83일에는태권도진흥재단·대한민국태권도협회·전라북도·무주군·방역업체등이참석한가운데대회진행방역관련상황공유, 협조등을위해태권도원에서회의를가졌다.

 

 태권도진흥재단이상욱이사장은“이번대회는학생선수들의진학과향후전국단위태권도대회개최를가늠할있는중요한대회이다”라며  “정부의코로나19 방역지침을최우선으로고려한가운데대회가성공적으로진행될있도록준비하겠다”라고했다.

 

 한편, 이번대회는겨루기와품새종목이열리는가운데1천여(겨루기, 780, 품새240)참가할예정이다.

우용희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도매거진. All rights reserved.